로고
정치경제자치행정사회기관/단체건강/문화양천피플칼럼/논단LIFE 포토포토갤러리교육
편집 2019.05.20 [03:03]
전체기사 기사제보
칼럼/논단
칼럼
기고
양천문단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칼럼/논단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고문] 새해 환골탈태 정신으로 무한도전하자
김순열 경영연구소 대표/소장·경영학박사
 
양천신문 기사입력  2019/01/07 [13:00]
▲     © 양천신문  김순열  경영연구소 대표/소장·경영학박사


황금돼지띠의 해 기해년이 밝았다. 2019기해(己亥)년 새해 아침에 목동 용왕산 동쪽하늘에서 붉은 태양이 떠오르면서 천호지벌 양천마을에 희망의 빛을 비추고 있다. 황금돼지띠의 해 기해년은 천간(天干) 중 여섯째 기(己)는 누른색 황(黃)색으로 금을 상징한다. 어느 해보다 길운이 열려 재물이 많이 들어온다는 새해, 왠지 기분이 마냥 좋다.


돼지는 복과 다산성을 상징하는 포유동물로 멧돼짓과이다. 새끼를 많이 낳아 집안 살림에 크게 기여하고 부를 상징한다. 돼지는 돈(豚)이기에 우리가 좋아하는 돈(錢)을 누구나 가지고 싶어 한다. 돼지는 매사 여의한 마음으로 넉넉하고 풍요로움을 누릴 수 있다는 생각들을 한다.


돼지를 가까이 하면 복이 많아 재물 등이 생긴다는 속설이 있다. 돼지꿈을 꾸면 “횡재를 할 수 있는 좋은 꿈”이라고도 하며, “돼지꿈을 꾸면 재수가 좋다.”는 말은 좋은 길몽이라고 풀이들을 한다. 돼지꿈을 꾸면 복권을 구입해 당첨되기를 기대하기도 한다.


어미돼지가 많은 새끼에게 젖을 먹이는 그림을 주변에서 종종 볼 수가 있다. 이 그림은 풍족한 삶을 나타낸다. 예로부터 전해오는 풍습 중에 고사를 지낼 때에는 웃는 표정의 돼지머리를 놓고 입에 돈을 물리는 의례적인 행위는 오랜 삶의 지혜이다.


사람은 욕구 중에 재화를 가장 선호한다. 그 중에서 현금을 가지고자 한다. 금융기관 등에서 고객에게 관심을 끌고자 돼지모양 저금통을 많이 사용하고 있다. 돼지저금통의 유래는 정확한 근거는 없으나 중세시대 유럽인들이 점토로 만들어 사용했다는 설이 있다.


다사다난했던 2018무술년 달력을 2019기해년으로 바꾸면서 지난 한해를 돌이켜 본다. 기쁘면서 즐거웠고, 슬프고 안타까운 지난 일은 영원한 추억 속에 간직한다. 희망찬 새해에 새로운 각오를 다짐하는 시무식을 주변에서 볼 수가 있다.


황금돼지띠의 해 기해년에는 만사형통하고 운수대통이 이루어지는 한해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우리 모두가 즐겁고 보람된 일들이 가득해지면서 부유해가는 한해가 되도록 희망을 마음 속 깊이 가득 간직한 채 새해설계를 잘 세워보자.


첫 말 한마디가 황금알을 전한다는 생각을 가지자. 황금돼지띠의 해에 뵙는 지인에게는 밝은 표정의 눈인사와 정다운 덕담을 꼭 나누어야 한다. 오랜 풍속으로 아침 닭이 울면서 날이 밝으면 소세(梳洗)하고 덕담 속에서 하루 생활을 시작했다.


오래 전부터 조상을 섬기고 어른께 예의를 갖춘 아침 문안인사를 드리는 것이 일상생활이었다. 전통과 생활예절 속에 예의바름을 미덕으로 여기면서 순리에 어긋나는 일이 없도록 했다. 서로 정을 듬뿍 담은 정다운 인사는 동방예의지국 한민족의 자존심이다.


어제도, 오늘도, 내일도 동쪽에서는 뜨거운 태양은 떠오른다. 떠오른 밝은 태양을 바라보면서 기해년 황금돼지띠의 해에는 지인과 많은 덕담을 주고받는 나날을 만들어 보자. 꿈과 희망이 흘러넘치도록 아름답고 예쁘게 꾸민 말과 글귀인 미사여구(美辭麗句)의 뜻을 가슴속 깊이 새기자.


새로운 환경은 이 순간에도 급변하고 있다. 안일한 생각은 금물인데 관행과 관습, 타성에 젖어 있다. 지나간 어제는 추억, 오늘은 현실, 내일은 희망이라는 자세로 환골탈태(換骨奪胎)의 정신으로 꿈과 희망이 실현되도록 무한도전하자.


하루하루를 혼신의 정신으로 열심히 진력하다보면 보람과 긍지를 가지게 된다. 다함께 힘을 모아 성실하고 진솔한 믿음을 담아 정성을 다하는 자세로 황금돼지띠의 해 기해년에는 무한창조를 지향하면서 즐거운 삶을 추구하자.


예기치 않은 곳에서 지인을 만나듯이 천년동안 겨우 한번 만날 수도 있고 좀처럼 만나기가 어려운데 기회가 주어진다는 천재일우(千載一遇)가 황금돼지띠의 해 기해년에 도래된다는 마음의 자세를 가져보자. 황금돼지띠의 해 기해년에 복을 부르는 천호지벌 양택(陽宅)에는 양천마을사람들이 있다. 이들과 함께하는 더불어 하는 일마다 꼭 이루도록 도전과 도전 속에서 성공의 기쁨을 만끽하자.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1/07 [13:00]  최종편집: ⓒ 양천신문
 
양천구청 - www.yangcheon.go.kr
럭키 19/01/09 [07:37] 수정 삭제  
  새해 모두 복 많이 받으시고 열심히 노력하여 소원성취 꼭 이루세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PHOTONEWS “어버이 은혜는 하늘같아서”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특별시 양천구 신월로 365 (신정4동 1013-6 3층)ㅣ대표전화 : 02-2654-4141ㅣ팩스 : 02-2690-1623 ㅣ E-Mail : ycnew@hanmail.net ㅣ
등록번호 : 서울다-10513
Copyright ⓒ 1991-2008 (주)양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양천신문의 모든 기사의 저작권은 (주)양천신문에 있습니다. 무단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