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로고
광고
정치경제자치행정사회기관/단체건강/문화양천피플칼럼/논단LIFE 포토포토갤러리교육
편집 2018.05.22 [01:03]
전체기사 기사제보
건강/문화
의학
생활
교육
건강보험 Q&A
법률 Q&A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건강/문화 > 의학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건강-산뜻한 아침을 위한 조언
 
양천신문 기사입력  2018/02/12 [12:50]

▲     © 양천신문


추워서 더 피곤한 하루, 활력 챙기는 방법 3가지

 

직장인들은 피곤함으로 언제나 잠이 부족하다. 아침에는 이불 속에서 몸을 일으키기가 어려워 단 5분이라도 더 자기 위해 분투하다 마지못해 자리에서 일어난다. 하지만 이러한 생활은 무기력함을 불러오기 마련이다. 무기력해지면 피로도가 커지고 피로감이 크면 또 다시 잠으로 피로를 푸는 악순환이 반복된다.

 

좋은 아침, 일찍 일어나기부터

 

하루에 1시간만 일찍 일어나보자. 그리고 늘어나는 시간을 나에게 투자하자. 독서나 공부, 운동 무엇이든 좋다. 발전하는 나를 발견한다면 무기력함은 사라지게 된다. 어제보다 발전된 나를 발견하는 즐거움, 1시간 일찍 일어나면 가능하다.

 

하루의 첫 끼니, 아침 식사의 중요성

 

아침 식사를 거르면 우리의 몸은 장시간 공복상태가 된다. 언제 또 음식이 들어올지 알 수 없기 때문에 점심 식사나 간식 섭취를 할 때 그것을 지방으로 저장한다. 이는 결국 체중 증가를 유발하므로 아침식사를 하면 건강을 챙기는 것은 물론 체중 증가를 예방할 수 있다.


아침 식사를 거르면 대뇌 활동에 큰 지장을 받는다. 뇌가 활동하려면 포도당이 필요한데 포도당은 식사를 하고 나서 12시간 정도 지나면 대부분 소모된다. 아침 식사를 하면 뇌에 영양을 공급해 뇌가 활발하게 움직여 집중력 향상에 도움을 준다. 집중력이 높아지면 업무 처리 역시 빨라진다.

 

웜 비즈룩으로 멋스럽고 따뜻하게

 

웜 비즈룩(Warm Biz)은 얇은 옷을 겹쳐 입는 스타일링 법으로 겨울철 실내온도를 높이지 않고도 추위를 타지 않도록 셔츠에 스웨터나 카디건을 레이어드하는 것은 기본, 경량다운 재킷이나 베스트, 플리스 재킷 등을 덧입어 보온성을 높이면서도 단정하게 스타일링 하는 오피스룩을 말한다. 저렴한 가격과 얇고 가볍지만 보온성이 뛰어난 아이템들이어서 직장인의 겨울 패션 아이템으로 각광받고 있다.


□ 자료 제공=한국건강관리협회서울서부지부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12 [12:50]  최종편집: ⓒ 양천신문
 
양천구청 - www.yangcheon.g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PHOTONEWS 이인락 회장 4년째 꽃 전달 및 점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특별시 양천구 신월로 365 (신정4동 1013-6 3층)ㅣ대표전화 : 02-2654-4141ㅣ팩스 : 02-2690-1623 ㅣ E-Mail : ycnew@hanmail.net ㅣ
등록번호 : 서울다-10513
Copyright ⓒ 1991-2008 (주)양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양천신문의 모든 기사의 저작권은 (주)양천신문에 있습니다. 무단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